中文 English 日本語 뉴스에듀를 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7.2.21 화 08:58
뉴스에듀신문
뉴스 교육 사회 문화연예 화랑인 교육센터 모집등록
사회방송&FUN
맨몸의 소방관 오늘(12일) 첫방송강추위도 날려버릴 섭씨 1000도의 火끈한 관전포인트 셋
이혜영 기자  |  aha080@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2  16:41: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KBS


[뉴스에듀] ‘맨몸의 소방관’ 제작진이 첫 방송을 앞두고 드라마를 더욱 재미있게 볼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오늘(12일) 밤 10시에 첫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맨몸의 소방관’(극본 유정희/연출 박진석/제작 얼반웍스미디어)은 열혈 소방관 강철수(이준혁 분)와 수상한 상속녀 한진아(정인선 분)가 서로를 속고 속이면서 10년 전 방화사건의 범인을 찾는 과정을 그린 유쾌한 로맨틱 스릴러 드라마다.

무엇보다 누드모델이 된 ‘소방관’과 방화범을 뒤쫓는 ‘상속녀’라는 독특한 캐릭터와 코믹로맨스와 미스터리 스릴러의 상반된 장르 조합은 지난해 인기를 모았던 4부작 단막극 ‘백희가 돌아왔다’를 연상시키며 화끈한 흥행 돌풍을 예감케 하고 있다.

앞으로 2주간 안방극장의 웃음과 감동을 책임질 4부작 수목드라마 ‘맨몸의 소방관’의 알고 보면 더 보고 싶어지는 재미 요소들을 짚어봤다.

한겨울 강추위도 날릴 섭씨1000도의 火끈한 화염액션

‘맨몸의 소방관’ 첫 회에서는 섭씨 1000도의 생사를 넘나드는 화재 현장 속에서 사람의 생명을 구해내는 소방관들의 투혼이 생생하게 그려진다. 화면을 가득채우는 스펙타클한 화염액션과 숨이 턱 막히는 매캐한 현장감은 흡사 블록버스터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강렬한 임팩트를 예고하고 있다.

특히 물불가리지 않고 뛰어드는 열혈 소방관 강철수(이준혁 분)와 함께 아수라장을 뚫고 살아온 베테랑 소방관 장광호(이원종 분) 등 소방관 역의 연기자들은 사실감 넘치는 연기로 목숨을 걸고 함께 싸워온 상남자들의 진한 우정과 동료애로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맨몸으로 얼음철벽녀 녹이는 이준혁X정인선 봄빛 로맨스

이준혁은 돈을 위해 소방관의 신분을 숨기고 누드모델에 지원한 강철수 역을, 정인선은 10년 전 방화사건으로 부모를 잃고 마음의 문을 굳게 닫아버린 비운의 상속녀 한진아 역을 각각 맡아 열연을 펼친다.

각자의 사정을 숨기고 만난 두 사람은 불난집에 부채질하듯 서로를 속고 속이는 좌충우돌의 귀여운 사기극을 펼칠 예정. 특히 열혈 소방관 이준혁의 뜨겁고 순수한 매력에 차가운 철벽녀 정인선의 포커페이스마저 녹아내리는 밀당의 과정이 유쾌한 코믹터치로 그려지며 안방극장에 큰 웃음과 설렘을 선사할 전망이다.

안방을 추리극장으로 만드는 쫄깃한 스릴러+미스터리 전개

여기에 10년 전 한진아 부모가 죽게된 방화사건의 진범을 찾아 퍼즐처럼 맞춰지는 추리극의 쫀쫀한 재미까지 더해져 극은 숨 막히는 반전을 향해 달려간다.

사람을 살리는 열혈 소방관 강철수(이준혁 분)와 잃어버린 기억 속 진범을 찾으려는 상속녀 한진아(정인선 분), 미결사건을 끝내려는 베테랑 형사 권정남(조희봉 분)까지 서로가 서로를 믿을 수 없는 의심과 불신으로 10년 전 방화살인사건은 더욱 미궁 속으로 빠지며 예측할 수 없는 결과를 낳게 될 예정.

운명의 소용돌이에 휘말린 이들 세 사람이 만들어내는 극한의 긴장감은 강도 높은 화염액션과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추격전 그리고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심장 쫄깃한 전개와 어우러지며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최대치로 끌어 올릴 전망이다.

한편 뜻하지 않게 누드모델이 된 소방관이 10년 전 방화 살인 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맨몸의 소방관’은 오늘(1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뉴스에듀 트위터이동 + 뉴스에듀 페이스북이동 +
[ 모든 국민은 교육자다! 국민기자 가입하기 ]
본 기사는 <뉴스에듀> 출처와 함께 교육목적으로 전재·복사·배포를 허용합니다.(단, 사진물 제외)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aha080@gmail.com >
이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뉴스에듀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뉴스에듀신문 | 창간일 : 2011년 7월 7일 | 등록 : 서울(아)01693 | 대표전화 : 02-2207-9590 ㅣ 팩스 : 02-2208-0611
주소 : 서울시 중랑구 망우로 316 이지펠리스 4층(상봉동 101번지) ㅣ 부회장 : 김수노 ㅣ 발행인/대표 : 이희선 (한국교육신문연합회 사무총장)
인천본부장 김동철 기자 ㅣ 대구경북 본부장 김을규 기자 ㅣ 충남본부장 정연호 기자 ㅣ 충북본부장 김만식 기자
부산경남 본부장 노익희 기자 ㅣ 전북본부장 주지종 기자  l  전남본부장 김승룡 기자 ㅣ 광주본부장 이주상 기자 ㅣ 강원본부장 이경식 기자
가입단체: (사)한국언론사협회 한국신문방송기자협회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 기사제보 aha080@gmail.com
Copyright 2011 뉴스에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edu.co.kr